기사제목 하태균 소속팀 보정용대, 2부리그 탈퇴 선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하태균 소속팀 보정용대, 2부리그 탈퇴 선언…

기사입력 2017.07.02 16:1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78e3b5960d6e1aa4d89224.jpg▲ 2017시즌 시작을 앞두고 중국축구협회가 외국인 선수 출전 쿼터를 3명으로 줄이는 과정에서 연변과 결별한 하태균은 2부리그(갑급리그)인 보정용대구단과 1+1년의 계약을 체결하였다. (사진 : 허베이 신문망)
 
[동포투데이] 2015-2016시즌까지 연변 FC에서 하신(河神)으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하태균 선수가 2017시즌 시작을 앞두고 중국축구협회가 외국인 선수 출전 쿼터를 3명으로 줄이는 과정에서 연변과 결별하게 되었다. 그후 하태균은 2부리그(갑급리그)인 보정용대(保定容大)구단과 1+1년의 계약을 체결하였다.

보정용대에 가입 후 2부리그 2라운드에서 쐐기골을 뽑아내는 등 맹활약을 펼쳐왔다. 하지만 7월 1일에 펼쳐진 2부리그 16라운드 우한과의 홈장전에서 문제가 터졌다. 보정용대가 2-1로 앞서가는 상황에서 주심은 인저리 타임을 7분이나 허용했고 92분에 패널티킥을 선언하면서 다 된 밥에 재를 뿌렸다. 

7664a42ce5e2c960e48d353572f9f7f1.jpg▲ 2부리그 16라운드 경기 후 보정용대구단 관계자는 공평공정한 경기를 원했지만 결과는 그렇지 못했다며 우리의 탈퇴가 축구협회 관계자들에게 하나의 일깨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며 오늘부로 프로축구를 탈퇴하겠며 통곡했다.(사진 : 허베이 신문망)
 
경기 후 있은 언론 브리핑에서 보정용대구단 관계자는 공평공정한 경기를 원했지만 결과는 그렇지 못했다. 우리의 탈퇴가 축구협회 관계자들에게 하나의 일깨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며 오늘부로  프로축구를 탈퇴하겠다며 통곡했다.

한편 보정용대팀의 갑작스런 탈퇴선언을 접한 연변축구팬들은 “하태균은 어떡하냐”,”이게 뭔일 이냐”는 등 하태균의 향후 거처에 대해 관심을 보였다.

박성운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017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