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1(화)
 


20200615_184031.jpg

▲달 탐사하고 있는 '상아 4호'ⓒ중국청년보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일전 중국 국가 항천국 달 탐사 및 항천 프포젝트 센터로부터 입수한 소식에 따르면 중국 우주 항천 학회에서 추천하고 국제 우주 항천 연합회의 2차례의 투표를 통해 중국의 <상아 4호(嫦娥四号)> 임무 팀 우수 대표이며 중국 달 탐사 프로젝트 총 설계사이며 중국 공정원 원사인 우워이런(吴伟仁), 중국 달 탐사 프로젝트 부 총 설계사이며 중국 항천 과학 그룹 유한회사 과학기술위원회 부 주임인 위덩윈(于登云) 그리고 <상아 4호> 임무 탐측기 시스템 총 설계사이며 중국 공간기술 연구원 연구원인 쑨저저우(孙泽洲) 등 3명 과학자가 국제 우주 항천 연합회 2020년 최고상인 <세계항천상>을 획득했다고 <중국청년보>가 11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상은 국제 우주항천 연합회 창립 70년래 처음으로 중국 항천 과학가에게 발급한 상으로 된다.

 

국제 우주 항천 연합회는 1951년에 창립, 본부는 프랑스 파리에 설치되어 있으며 <세계항천상>은 국제 우주 항천 연합회가 설치한 항천 분야의 최고상으로 취지는 항천 과학, 항천 기술, 항천 의학, 항천 프로젝트 관리 등 영역에서 돌출한 성과를 따낸 항천 과학기술 일꾼을 표창하기 위한데 있었다.


2019년 1월 3일, 중국에서 발사한 <상아 4호> 탐측기는 성공적으로 달 뒷면에 착륙, 인류사상 처음으로 탐측기가 달 뒷면에 착륙하는 목적을 실현했다. 지금까지 <상아 4호>는 여러 차례에 거쳐 <세계 제일>을 창조했다. 즉 처음으로 인류 탐측기가 달 뒷면 착륙함과 아울러 순시탐측을 실현했고 처음으로 지구와 달 사이 라그랑주(拉格朗日) L2시 통신위성 중계를 운행하여 달 뒷면과 지구에서의 연속적인 믿음직한 통신 중계를 실현했으며 처음으로 달 뒷면에서 달에 대한 과학탐측과 저주파 천문관측을 전개, 세계 달 과학탐측 영역에서의 많은 공백을 메웠다. 목전 <상아 4호>는 이미 18개월 간 주야의 고효율 작업을 진행, 달 뒷면에서의 <체류> 500일을 초과하여 세계적으로 달 표면작업 시간이 가장 긴 인류의 탐측기로 되었다.

 

한편 <상아 4호> 임무팀 우수 대표가 국제 우주 항천 연합회의 <세계항천상>을 획득한 것은 중국이 달 탐측 영역에서 취득한 성과가 중대하고도 영향력이 있다는 것을 설명함과 아울러 중국의 우주 항천 과학기술에 대한 국제 항천 권위기구의 충분한 긍정으로 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과학가 3명 2020 세계 항천 상 획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