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22(화)
 


yyty.png

 

[동포투데이] 연변 요식발전 포럼이 27일 연길카이로스호텔에서 열렸다.


현지 매체 연변일보에 따르면 이번 포럼에는 국내의 요식업계 창업자와 요식 브랜드 창시자 500여 명이 참가했다. 


이날 산초학원의 창시자인 등비, 월드한식총연합회 총고문이며 연변조선족전통음식협회 회장인 김순옥, 연변선중미디어쎈터 창시자 황금철, 산초학원 법무관 마준룡 등 8명의 전문가들이 주제 강연을 했다.


등비는 ‘진화와 승격, 주기를 뛰어 넘어야’라는 주제의 강연에서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국내 요식업계에는 새로운 변화와 기회가 동시에 찾아오게 될 것"이라며 "요식업계 종사자들은 소통과 협력을 강화하여 새로운 변화를 맞이하려는 긍정적인 자세를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김순옥 회장은 ‘맛있고 재미있는 조선족 음식 이야기’라는 주제의 강연에서 다양한 연변의 조선족 전통음식들을 소개하며 “조선족 전통음식은 그 맛과 향, 문화적 내포와 예술성 면에서 모두 선명한 차별성과 우세를 가지고 있는 바 국내에서 그 영향력을 과시할 수 있는 잠재력이 충분하므로 보다 많은 요식업체 종사자들이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신문에 따르면 2015년에 설립된 산초학원은 현재 국내에서 가장 큰 영향력을 지닌 요식자원 플랫폼 중 하나이며 현재까지 7년간 5000여 개 기업의 4만여 명 수강생들에게 기술을 전수했다.


한편, 이날 연변조선족전통음식협회는 호텔 5층에서 특색음식 전시 및 시식회를 열어 포럼 참가자들을 미식 세계로 안내했다. 


이번 포럼은 산초학원, 월드중식업연합회, 동북아요식산업위원회가 공동 주최하고 연변주기업가연합회, 연변조선족기업가협회, 연변조선족전통음식협회가 협조했다. (사진=연변일보)

태그

전체댓글 0

  • 1203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연변 요식 발전 포럼, "조선족 전통음식 우수성 널리 알려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