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0(화)
 
111.jpeg
배우 천두링 (陈都灵)이 2022년 12월 18일 하이난 싼야에서 열린 제4회 하이난 국제영화제 개막식에서 공연을 하고 있다. [사진/하이난 국제영화제 시나웨이보]
 

[동포투데이] 제4회 하이난국제영화제가 일요일 '동양의 하와이'라 불리는 중국 하이난성 싼야에서 개막했다.

 

올해 영화제에는 116개 국가와 지역의 3,761편의 영화가 출품되며 그 중 80% 이상이 해외 영화라고 조직위원회는 밝혔다.

 

12월 18일부터 12월 25일까지 영화제 기간 동안 80~100편의 영화가 상영될 예정이며, 9개의 포럼도 열린다.

 

장쥔 행사조직위원회 사무총장은 이 페스티벌이 국제 영화 문화 교류 및 협력을 강화하고 영화 산업의 발전을 촉진하며 영화 창작의 번영을 촉진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다.

 

총 11편의 장편 영화, 8편의 다큐멘터리, 10편의 단편 영화가 올해 골든 코코넛 어워드의 다양한 부문에서 경쟁하기 위해 후보에 올랐다고 장쥔은 덧붙였다.

 

2018년에 처음 개최된 이 영화제는 중국 미디어 그룹과 하이난성 정부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올해의 축제는 12월 25일에 막을 내린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4회 하이난국제영화제 개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