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8(화)
 

신화통신은 조선의 유일한 이동통신사인 고려링크가 25일부터 외국인을 대상으로 휴대전화 인터넷 영업을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신화통신의 평양 특파원은 가입·등록비 75유로를 내고 고려링크 영업점에서 첫 번째 손님으로 휴대전화 인터넷 서비스를 개통했다고 소개했다. 이 특파원이 쓴 사용기를 보면 고려링크가 제공한 휴대전화 인터넷은 속도가 비교적 빠르고 해외 사이트 접근에도 별다른 제약을 받지 않았다.


조선에 상주하는 외국인이 아니더라도 WCDMA 방식의 휴대전화기가 있으면 평양 순안공항에 있는 고려링크 영업점에서 인터넷과 국제전화가 가능한 '심 카드'를 살 수 있다.

 

고려링크는 또 노트북 컴퓨터 등에서 쓸 수 있는 USB 방식의 무선인터넷 모뎀도 150유로에 판매하기 시작했다.

 

고려링크는 이번 서비스는 외국인만을 위한 것으로 조선인은 사용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中國網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朝, 외국인에게 3G 휴대전화망 서비스 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