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쓰촨성(四川省)에서 20일 100여 명이 사망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웨딩드레스 차림으로 지진피해를 중계한 앵커가 화제가 되고 있다. 지진 진앙지인 쓰촨성 야안(雅安)시 야안TV 앵커 천잉(陳瑩)이 바로 그 인물이다.
차이나데일리 등 언론에 따르면 천 앵커는 결혼식을 맞아 신부화장을 하고 웨딩드레스까지 입고 있었다. 하지만 천 앵커는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하자 웨딩드레스 차림으로 마이크를 들고 지진 발생 상황을 전했다.
네티즌들은 천잉의 기자정신에 찬사를 보내면서 "가장 아름다운 신부"라고 호평했다.
CCTV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현지시간) 현재 잠정 집계된 사망자는 113명이고, 부상자는 2000명을 넘어섰다. 특히 부상자 가운데 상당수가 생명이 위독한 상태여서 사망자는 계속 늘어날 전망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TV앵커, 결혼식하다 말고 지진피해 중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