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시진핑, 창춘 창성 바이오 가짜 백신사건에 중요지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시진핑, 창춘 창성 바이오 가짜 백신사건에 중요지시

기사입력 2018.07.24 20:1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timg.jpg

[동포투데이] 해외 순방 중인 중국 국가주석 시진핑은 창춘 창성 바이오(长生生物) 백신사건에 대해 장춘 창성 바이오가 법률과 법규를 위반하고 백신을 생산한 행위는 성질이 악렬하여 경악을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중국 관영 인민일보에 따르면 시 주석은 관련 부문에서는 고도의 중시를 돌려 즉시 사실의 진상을 철저히 조사하고 엄숙하게 문책하며 법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해야하며 적시에 공개해 인민들의 우려를 착실하게 해소해야 할 것이라고 지시했다. 

시 주석은 의약품 안전은 각급 당위와 정부의 밀어버릴 수 없는 책임으로서 언제나 인민의 신체건강을 첫 자리에 놓고 뼈를 깎는 결심으로  백신관리체제를 완벽히 해야 한다며 안전의 최저선을 견결히 수호하여 인민들의 절실한 이익과 사회안정의 큰 국면을 보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보도에 따르면 국무원은 전문사업기제를 건립하고 조사조를 장춘 창성 바이오에 파견, 진주하여 입건조사에 착수했다. 

조사조는 사건의 경위를 철저히 조사하여 책임을 추궁하고 잠재되어있는 문제점들을 찾아내는 사업을 재빠르게 진행하고 있다.

지린성은 성과 시 2급 사건조사처리지도소조를 설립하고 국무원 조사조의 관련 사업에 협조하면서 이번 사건과 결부하여 위험성이 큰 약품 기업들을 전면 조사하고 있다. 

지린성 식품약품감독관리국은 창춘 창성 바이오의 광견병 백신 약품 GMP 증서를 회수하고 백신의 생산과 판매를 금지했으며 모든 제품에 대한 비준을 중단했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