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9(금)
 
 
[동포투데이 연변] 연변인터넷방송에 따르면 연길의 한 택시기사가 죽은 돼지가 운반되는 과정을 목격, 제때에 제보해 식품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했다. 이 택시운전수는 “주식품안전 사회감독 신고장려시행법” 반포 10여일만에 첫 장려금 2000위안을 받았다.
 
지난 2일 아침 5시경, 연길 택시기사 장선생은 연길시 동명촌 입체교 남측 쓰레기박스 옆에서 죽은 돼지 두마리를 발견, 그가 해당부문에 전화를 걸어 신고하려던 참에 하늘색 화물차 한대가 달려오더니 몇사람이 내려 그 죽은 돼지를 싣고 자리를 뜨는 것을 목격했다.
이상하게 여긴 장선생은 한 페물수매소까지 미행하면서 해당부문에 신고했다.
 
그뒤 해당부문 사업일군들이 페물수매소에 들어섰을 때 몇몇 일군들이 한창 페사돼지의 내장을 처리하고 있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연길 죽은 돼지 운반과정 신고 장려금 2천위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