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2014브라질월드컵 연장전끝에 독일 우승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14브라질월드컵 연장전끝에 독일 우승

독일, 아르헨티나 꺾고 24년 만에 월드컵 우승
기사입력 2014.07.14 09: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56732_78075_454097.jpg


【동포투데이 리포터 김철균】전반 지구촌 스포츠축제인2014브라질월드컵 결승경기에서 숨막히는 연장전끝에 독일 “전차군단”이 우승, 유럽팀으로서는 사상 처음으로 남미에서 개최된 월드컵에서 우승트로피를 추켜들었다.


독일은 지난 1990년 이탈리아월드컵에서 우승한 후 24년만에 월드컵 정상고지를 점령, 통산 4번째로 월드컵 우승국이 됐다.

독일은 이날 결승전에서 초반부터 기선제압을 목적으로 아르헨티나를 몰아붙였다. 하지만 아르헨티나 또한 남미의 자존심을 내걸고 독일의 맹공격을 차단하는 한편 자주 역습기회를 만들면서 상대방 문전을 괴롭히기도 했다.

 

쌍방은 고도의 집중력으로 실리축구를 구사하면서 상대방한테 슈팅기회를 주지 않았고 자신 또한 상대방의 문전을 파헤칠 방법을 찾지 못해 고전했다. 이는 독일의 클로제나 아르헨티나의 메시도 마찬가지었다.   


 U5295P6T1233D1550F36786DT20140714082633.jpg


경기 30분경, 아르헨티나는 역습기회에 이과인이 슈팅을 날려 독일의 골망을 흔들었지만 아쉽게도 이는 웹사이드란 판정을 받았다. 9분뒤 메시도 독일팀 금지구에서 골키퍼와 1 : 1 상태에서 슈팅했지만 역시 독일의 수비수가 걷어냈다.

독일도 마찬가지었다. 전반전 추가시간 독일은 코너킥 기회에 회베데스가 날아오는 공을 강력한 헤딩슈팅으로 만들었지만 공이 크로스바를 맞았다.

후반들어서는 아르헨티나가 경기의 주도권을 장악한듯 싶었다.

 

후반 2분경, 메시가 독일의 골문을 노렸다. 메시가 결정적인 골키퍼와 1 : 1 찬스를 만들고 한발 날렸지만 공이 크로스바를 벗어났다.


1.PNG결국 독일과 아르헨티나의 접전은 연장전까지 몰고 갔고 연장전 초반 쌍방은 각각 1차씩 득점챤스를 만들었지만 모두 골로 연결시키지 못했다.

 

연장전에서는 독일이 기진맥진한 모습을 보였고 아르헨티나가 더 활약적인 모습이었다.

 

하지만 “승리의 여신”은 독일한테 손을 들어줬다. 독일의 마리오 괴체가 연장 후반 8분경, 왼쪽에서 센터링해 올라온 공을 가슴으로 막은 뒤 왼발을 날리며 공을 아르헨티나의 골문안에 박아넣었다.

 

결국 괴체의 한 골로 독일은 이번 2014브라질월드컵에서 우승국으로 마지막 웃음의 주인공이 됐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