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밴드부 제 3회 자선공연 실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밴드부 제 3회 자선공연 실시

자선단체 Operation Smile와 함께 해
기사입력 2018.01.12 13:5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PNG▲ 사진제공 :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교장 김원균) 밴드부는 지난 12월 30일(토) 본교 도담관에서 제 3회 ‘AGITATO’ 자선공연을 실시하였다. 지난 2회 자선공연에 이어 이번 공연은 자선단체 ‘Operation Smile’과 함께 진행해 더욱 의미 깊었다. 이 단체는 구순구개열 등 안면기형으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수술 받도록 도움을 주는 국제의료봉사단체다. 호치민시에서는 르네상스국제학교(RISS) 학생들이 여기서 활동하고 있으며, 이 날 공연장 입구에서 관객 대상으로 기념품을 판매함으로써 공연 관람과 동시에 자선활동에 참여하도록 기획되었다. 이 날 수익금 전액은 Operation Smile 단체에 기부되었다.

총 6팀이 ‘지구가 태양을 네 번(노래 최정현)’, ‘서울의 달(노래 정필오)’, ‘Tomboy(노래 도시현)’, ‘Poker Face(노래 유병록)’, ‘낭만 고양이(노래 주애리)’ 등을 연주했으며 이번 공연에는 대만국제학교(TIS) 밴드가 찬조 출연해 학교간 교류의 의미를 더욱 살렸다. 또한 차휘제 외 6명의 남학생 댄스팀과 김지니 외 8명의 여학생 댄스팀이 힘이 넘치면서도 세련된 춤을 보여주어 공연의 멋과 흥을 한껏 높였다.

2.PNG▲ 사진제공 :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홍보기간이 짧았음에도 불구하고 밴드부 학생들은 자선공연의 취지를 더욱 높이기 위해 인근 여러 국제학교의 학생회와 협력하여 홍보한 결과 약 500석의 좌석이 모두 차는 성황을 이루었으며 많은 학부모님들과 교사들도 참석하여 연주의 흥을 함께하였다. 공연을 관람한 한국국제학교 최자경 교사는 “저희 반 학생이 기타 연주자로 출연한다고 해서 응원하러 나왔는데, 공부하는 틈틈이 연습해서 저렇게 뛰어난 기량을 보여주니 참 대단하다.”고 관람 소감을 밝혔다.

공연이 끝나자 공연기획자 밴드부 부장 안예중 학생(11학년)은 찾아준 모든 청중에게 깊은 감사를 표하였고 밴드부 모든 부원들, 공연이 안전하게 마칠 수 있도록 도와준 스텝들, 그리고 공연을 관람하러 오신 학부모님들과 친구들을 위해 큰 박수를 부탁하면서 공연을 마무리했다.

3.PNG▲ 사진제공 :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공연 홍보용 포스터 인쇄, 연습실 대여, 장비 구입 등은 모두 학생들이 스스로 돈을 모았고 밴드부 학생들의 선한 뜻을 이해한 여러 기업의 후원으로 충당했으며 공연 수익금은 모두 기부함으로써 학생들은 자신의 재능기부를 통해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하는 귀중한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 이러한 학생들의 끼와 열정, 그리고 자선활동을 위해 항상 전적으로 지원해 온 김원균 교장은 이런 자선봉사 활동이 더욱 활성화되도록 앞으로도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7759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