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5-16(일)
 
2ceef7d9cf3b20c9569918b0cea68317.jpg
 
[동포투데이] 중국 축구 대표팀은 아시안컵 경기에 대비하여 12월 1일부터 해남 해구에서 1단계 마지막 담금질에 들어갔다.

1일 시나스포츠에 따르면 중국 축구 대표팀은 해구에서 훈련하는 동안 갑급리그(2부리그) 연변부덕과 을급리그(3부리그) 해남팀을 상대로 연습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상대로 연변부덕을 선택한 원인은 내년 아시안컵 소조 경기에서 한국을 상대해야 되기 때문이다. 연변부덕은 몇 년 동안 박태하 감독의 지휘 아래 한국식 축구를 많이 구사하였다.

중국 축구 대표팀은 해구에서 오는 15일까지 훈련하고 19일에 카타르로 떠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874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 축구 대표팀,"2부리그 연변팀과 연습경기 치를듯"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