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1(화)
 


1594698413389.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12일, 러시아 대통령 푸틴은 현재 국제사무에서 많은 불확정성 일들이 누적되었기에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 정상모임을 가질 것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이는 당일 중국관영 신화통신을 비롯한 외신들이 일제히 보도했다.

 

당일,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 TV 프로그램에 출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은 불정확성으로 가득한 국제문제에 대해 지속적으로 주묵해야 하며 5개 상임이사국 정상이 만나야 유효적으로 문제를 해결할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지난 1월 23일, 푸틴은 예루살렘에서 열린 제5회 세계대도살 세미나 때에 처음으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 정상모임을 제의했었고 이번에 재차 이 뜻을 제의하면서 세계평화를 수호하고 세계와 지역의 안전을 강화하며 손잡고 테러와 극단주의 및 중대 도전과 위협을 반대해야 할 필요성이 있기에 반드시 유엔 안전보장이사국 상임이사국 정상들간의 만남이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러시아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안전보장이사회의 기타 4개의 상임이사국은 모두 5개국 정상들의 만남에 뜻을 같이 했으며 러시아 외교부는 각 상임이사국 측과 협상한 후 그 날짜와 지점을 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푸틴 유엔 안보이사회 5개 상무이사국 정상모임 再제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