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0(화)
 


666.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20일, 중국 국가 발전개혁 위원회 부주임 겸 국가 통계국 국장인 닝지저(宁吉喆)에 따르면 현재 중국의 제 7차 전국 인구보편조사의 각 항 준비사업이 순리로우며 오는 11월 1일부터 700여만 명에 달하는 조사인원들이 천가만호를 돌면서 인구보편조사를 정식 가동하게 된다고 당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당일 제 11기 중국 통계개방일 활동 및 제 7차 전국 인구보편조사 선전 월 활동 가동식이 베이징에서 개최, 올해 개방일의 주제는 ‘대국의 점명, 그대 없으면 안 돼’였다.


이 날에 있은 가동 식에서 닝 국장는 제 7차 전국 인구보편조사는 중국특색의 사회주의가 새로운 시대에 진입하여 중국의 인구발전이 관건 기에 들어간 뒤에 전개하는 한 차례 중대한 국정국력 조사라고 피력, 인구보편조사 사업을 잘 하는 것은 중국의 인구 총 량, 결구와 분포 등 상황을 파악하는 데 유조하며 인구변화의 추세 적 특징을 장악하여 국가발전전략을 과학적으로 제정하고 인구발전 정책을 개선하며 높은 자질 적인 발전을 추동함에 있어서의 중요한 받침대를 제공하는 것으로 된다고 했다.

 

계속하여 닝 국장는 “인구보편조사와 매 한 명 공민은 시시각각으로 연관된다. 보편조사가 획득한 상세하고도 정확한 데이터 정보는 향후 인프라시설과 공공서비스 제공 및 사회보장 시스템에 중요한 참고의거로 된다”고 강조하고 나서 제 7차 중국의 전국 인구보편조사는 전자화 방식으로 등록하고 동시에 조사받는 대상의 자주 기입 등 방식을 취하며 모두가 휴대폰 등 이동 단말기를 통해 자체로 개인 및 가족 정보를 신고하는 것을 격려한다고 했다.

 

이번 인구보편조사는 온라인의 클라우드 컴퓨팅, 클라우드 서비스와 클라우드(云技术、云服务和云应用) 응용 법을 채용, 전반 과정에서 공민 개인정보의 보호하고 공민 개인정보의 안전을 확보하게 된다.

 

이번 개방일 활동은 중국 국가 통계국 국무원 제 7차 전국 인구보편조사 지도소조 판공 실에서 주최하고 베이징 시 통계국, 베이징 시 제 7차 전국 인구보편조사 지도소조 판공 실에서 대행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590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제 7차 전국 인구보편조사 11월 1일 현장등록 가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