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0(화)
 


065f1be414367f1c1557c88e33785b60.pn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26일, 제 7차 재한 중국군 유해 인도식이 한국 인천에서 거행되었다고 27일 중국 관영 CCTV가 보도했다.

 

인도식은 인천국제공항에서 거행, 한국 측은 도합 117명의 중국군 유해 및 해당 유물을 중국 측에 인계했다.

 

보도에 따르면 25일부터 27일까지 중국 퇴역군인 사무 부, 중공중앙 선전 부, 중공중앙 대외연락 부, 중국 국가 외교부, 재정부, 중국 중앙군위 정치사업 부 등 부문으로 구성된 중국 측 인수 대표단이 한국에 체류하면서 제7차 재한 중국군 유해 인수사업에 참여했다.

 

한편 중한 양국은 인도주의 원칙에 근거, 솔직하고 성실하며 우호적이면서도 실제적인 합작정신으로부터 출발하여 2014년부터 2019년까지 이미 599명에 달하는 재한 중국군 유해를 성공적으로 인수인계하였으며 올해는 중한 양측이 달성한 공동협의에 따라 제 7차 인수인계를 거행했다.(사진=중국 CCTV 방송화면 캡쳐)


태그

전체댓글 0

  • 194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7차 중국군 유해 인도식 인천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