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5-16(일)
 


66.jpg

 

[동포투데이] 지난 3월 29일(월)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교장 신선호)는 초등학생(멘티)과 중·고등학생(멘토) 총 224명이 참여한 가운데‘다문화 멘토링’1학기 활동을 시작하였다.


멘토인 고등학생과 멘티인 초등학생이 일대일로 결연하여 방과후에 약 1시간씩, 각 학기당 8~9주 간 진행되는 다문화 멘토링 프로그램은 본교의 다문화가정 학생 비율이 점차 증가함(2021년 초등학교 1학년 입학생 기준 42.5%)에 따라 다문화가정 초등학생들의 한국어 능력 및 기초 학습 능력 향상을 돕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고등학생들에게는 의미 있는 봉사활동 기회를 제공한다.


본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1학년 멘티 학생은 “제 멘토 언니는 착하고 예쁘고 좋아요.”라고 기쁜 마음을 해맑게 드러내었으며, 멘토로 참여한 한 10학년 학생은 “처음에 제 멘티의 이름만 알았을 때는 조금은 두렵기도 했어요. 하지만 첫 날 멘티를 만나고 활동을 하면서 다문화 멘토링이 평범한 학교 활동이 아니라 멘티와 정말 재미있게 공부하는 시간이 되겠구나 싶었어요. 언젠가 제 멘티가 이 시간을 돌아볼 때 좋은 추억으로 기억될 수 있으면 좋겠어요.”라고 소감을 전했다.


다문화 멘토링을 통해 초등학생 멘티에게는 학습 능력 향상 뿐 아니라 든든한 언니나 오빠, 형이나 누나가 생기게 되어 정서적 안정감을 얻을 수 있고, 고등학생 멘토에게는 봉사시간 뿐 아니라 동생이 한 명 생기는 듯한 보람있고 활력 넘치는 경험이 되길 기대한다.

태그

전체댓글 0

  • 631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다(多)문화 다(多)행복, 설레는 시작 함께 하는 행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