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XIAOMI ROAD FC YOUNG GUNS 26] 6경기 하태운 승 (암트라이앵글 초크 1라운드 38초) VS 얀보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XIAOMI ROAD FC YOUNG GUNS 26] 6경기 하태운 승 (암트라이앵글 초크 1라운드 38초) VS 얀보

기사입력 2016.02.02 21:2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동포투데이] 2010년 출범한 ROAD FC (로드FC)는 급속도로 성장한 글로벌 브랜드다. 지난해 7월 25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콜로세움에서 ROAD FC 024 IN JAPAN을 개최하며 처음으로 해외 진출에 성공했다. ROAD FC (로드FC)의 해외 진출은 대한민국 메이저 스포츠 단체 최초의 해외진출이기에 의미가 컸다. 당초 일본의 격투기 시장이 침체 되었기에 1000~1500명의 관중이 경기장을 찾을 것이라는 예상이 있었다. 그러나 ROAD FC 024 IN JAPAN에는 7000명 이상의 관중들이 발걸음 했다.

이후 ROAD FC (로드FC)의 행보는 거침없었다. 2015년 12월 26일 중국 상해 동방체육관에서 두 번째 해외진출이자 첫 번째 중국 진출에도 성공했다. 동방체육관은 18000석 규모의 대형 경기장이었는데, 만원 관중을 기록하며 해외 언론의 호평도 받았다.

성공적인 중국대회를 마치고 ROAD FC (로드FC)는 다시 한국으로 돌아왔다. 그리고 대한민국 스포츠의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장충체육관에서 2016년 첫 대회를 개최했다. 2016년은 ROAD FC (로드FC)가 본격적으로 해외시장을 공략하는 해다. 다양한 분야의 사업도 진행해 스포츠 단체의 한계를 뛰어넘을 계획.

그 시발점인 XIAOMI ROAD FC 028은 2016년의 첫 단추를 어떻게 꿰는지 엿볼 수 있는 중요한 대회. 그래서 ROAD FC는 (로드FC)는 올해 첫 대회 첫 경기부터 마지막 메인이벤트까지 팬들이 좋아할 요소를 모두 담았다. ‘꼬마늑대’ 박정은은 꿈에 그리던 첫 승을 달성했고, 한국인 파이터들은 한·일전에서 모두 승리해 국민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특히 차정환은 새로운 챔피언이 되며 새 시대를 알렸다.

CB3A9785.JPG
 
CB3A9787.JPG
 
CB3A9791.JPG
 
CH2_4939.JPG
 
DSC_6463.JPG
 
DSC_6465.JPG
 
DSC_6473.JPG
 
DSC_6495.JPG
 
DSC_6503.JPG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