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고려인 동포 지원단체 너머(대표 김승력)는 10월 6일 서울글로벌센터 국제회의실에서 국내거주고려인, 너머회원, 사회각계 인사들이  참가한 가운데 너머'학예회'를 개최했다.  

1부 행사에서는 고려인들의  시낭송, 노래, 춤 등 종목이 펼쳐졌으며 2부행사에서는'고려인의 원활한 한국 정착을 위한 민관토론회'를 가졌다. 
 
고려인 동포 지원단체 <너머>는 평일 밤과 주말을 이용해 한글 초ㆍ중ㆍ고급반으로 나눠 고려인 동포들과 CIS지역 출신 이주민들에게 우리말을 가르치고 있고, 올 4월부터는 일요 문화교실을 운영하며 연극과 역사, 사진, 글쓰기 등을 가르치고 있다.

이밖에 통ㆍ번역 지원과 노동상담, 법률지원, 의료 등 긴급구호 활동도 벌이고 있다. 

현재 한국에는 3만여명의 고려인이 체류하고 있으며 안산지역에만 5천여명이 모여살고 있다. 조선족 동포와 달리 오랜 이주역사와 강제이주로 인해 모국어를 상실한 탓에 한국 생활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고려인 동포들의 특수한 상황을 반영하는 국내 동포 정책이나 지원이 절실하다. 

 
DSCF0868.JPG

DSCF0874.JPG

DSCF0878.JPG

DSCF0889.JPG

44444.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경넘어..차별넘어... 고려인 '너머'학예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