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3(수)
 
8989.jpg
사진출처 : 시나스포츠

[동포투데이] 한국은 중국을 꺾으며 조 1위를 차지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16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알나얀 경기장에서 열린 2019 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황의조, 김민재의 연속골로 중국을 2-0으로 이겼다. 

이날 경기에서 벤투 감독은 14일 대표팀에 합류한 손흥민을 선발로 배치하는 강수를 뒀다. 

반면 중국은 젊은 선수들에게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하였고 조선족 선수 김경도가 선발출전 하였다.

중국은 초반에 예상 외로 강하게 나왔다. 밑으로 내려서서 수비만 할 것이라는 예상을 깨고 강한 전방 압박을 했다.

한국은 중국의 강한 압박에 당황하지 않고 빈 공간을 찾아내며 경기의 주도권을 가져왔다.

전반 14분 만에 선제골이 터졌다. 손흥민이 돌파 과정에서 얻어낸 페널티킥을 키커로 나선 황의조가 침착하게 오른발로 정확한 슈팅을 시도해 중국의 골망을 흔들었다.

그 후 한국은 공격을 멈추지 않았지만 중국의 밀집수비를 뚫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1-0으로 전반을 마친 한국은 후반 6분 만에 추가골을 넣었다. 손흥민의 코너킥을 김민재가 가까운 포스트로 쇄도하며 헤더로 마무리했다. 

두 골 차로 뒤진 중국은 조선족 선수 지충국과 가오린을 연달아 교체투입 시키며 만회골을 노렸으나 뜻대로 되지 않았다. 반면 한국은 경기 템포를 늦추며 안정적으로 경기를 운영하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한국은 조별리그 3경기를 무실점으로 마쳤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아시안컵] 한국, 중국에 2-0 완승 ... 조1위로 16강 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