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아시안컵] 한국, 중국에 2-0 완승 ... 조1위로 16강 진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아시안컵] 한국, 중국에 2-0 완승 ... 조1위로 16강 진출

기사입력 2019.01.17 12:5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8989.jpg
사진출처 : 시나스포츠

[동포투데이] 한국은 중국을 꺾으며 조 1위를 차지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16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알나얀 경기장에서 열린 2019 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황의조, 김민재의 연속골로 중국을 2-0으로 이겼다. 

이날 경기에서 벤투 감독은 14일 대표팀에 합류한 손흥민을 선발로 배치하는 강수를 뒀다. 

반면 중국은 젊은 선수들에게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하였고 조선족 선수 김경도가 선발출전 하였다.

중국은 초반에 예상 외로 강하게 나왔다. 밑으로 내려서서 수비만 할 것이라는 예상을 깨고 강한 전방 압박을 했다.

한국은 중국의 강한 압박에 당황하지 않고 빈 공간을 찾아내며 경기의 주도권을 가져왔다.

전반 14분 만에 선제골이 터졌다. 손흥민이 돌파 과정에서 얻어낸 페널티킥을 키커로 나선 황의조가 침착하게 오른발로 정확한 슈팅을 시도해 중국의 골망을 흔들었다.

그 후 한국은 공격을 멈추지 않았지만 중국의 밀집수비를 뚫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1-0으로 전반을 마친 한국은 후반 6분 만에 추가골을 넣었다. 손흥민의 코너킥을 김민재가 가까운 포스트로 쇄도하며 헤더로 마무리했다. 

두 골 차로 뒤진 중국은 조선족 선수 지충국과 가오린을 연달아 교체투입 시키며 만회골을 노렸으나 뜻대로 되지 않았다. 반면 한국은 경기 템포를 늦추며 안정적으로 경기를 운영하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한국은 조별리그 3경기를 무실점으로 마쳤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