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2(월)
 

1000.png

 

[동포투데이] 홍콩 경찰은 28일 오후 국가정권 전복’ 혐의로 반중인사 47명을 기소했다.

 

경찰에 따르면 기소된 47 중 23세에서 64세 사이의 남성 39명과 여성 8명이 포함돼 있다이들은 1일 시주룽(西九龍)법원에서 재판에 회부됐다.

 

이들 가운데는 홍콩대 법학과 전 부교수인 데이요틴(戴耀廷), 사회민주연대 소속 천쯔제(岑子杰), 입법회 전 의원인 양궈슝(梁国雄), 호치웨이(胡志伟), 린줘팅(林卓廷) 및 복역 중인 전 홍콩독립단체 사무총장 황즈펑(之锋等) 등이 포함됐다.

 

이들은 지난 1월 "35+ 예비 선거" 조직·기획·참여한 혐의 및 홍콩 국가보안법 중 ‘국가정권 전복’ 혐의로 체포 구속됐다.  

 

홍콩보안법 22조는 홍콩을 중화인민공화국에서 분열시키려는 행위와 정부를 전복하려는 행위를 한 자는 죄의 경중과 가담한 정도에 따라 최대 무기징역 또는 10년 이상의 징역부터 최소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구류로 처벌하도록 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626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홍콩 반중인사 47명 '국가정권 전복' 혐의로 기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