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8-02(월)
 

888.png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대만 중시신문망(中時新聞網)에 따르면 대만은 지난 15일부터 75세 이상 노인을 상대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시작한 후 62명이 갑자기 사망했다.

 

최근 일본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24만 도스를 대만에 기증했다.

 

왕밍주 대만대병원 암센터 부원장은 20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백신 접종 후 사망하는 부작용이 소름이 끼치도록 두렵다"고 전했다.


일본 매체 주간현대는 6월 19일 갑작스런 사망 사례가 발생하면서 대만에 거주하는 일본인들이 일본에 대한 대만의 '감정'악화를 걱정하기 시작했다는 기사를 실었다. 대만의 한 일본인은 "일본이 생각하는 것보다 대만의 변화가 훨씬 빠르고, 분노의 조짐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대만 언론에 따르면 백신 접종 후 19일까지의 사망사례를 보면 여성 사망자보다 남성 사망자가 더 많았으며, 갑작스러운 사망자의 50%는 백신 접종 다음날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만 언론은 "관련 갑작스러운 사망 사례가 백신 접종과 관련이 있는지는 관련 당국이 추가 조사하고 명확히 밝혀야 할 사항"이라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569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맞고 62명 사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