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3(일)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북한에서 지난해 10월 북한에서 체포된  한국인 선교사 김정욱씨가  27일, 평양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한국 정보기관의 지시를 받아 북한의 체제 파괴를 목적으로 활동했다며 사죄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김씨는 또한 자신에게 어떤 처벌이 내려질지 확신하지 못한다면서 북한 당국에 선처를 호소했으며, 가족들에게 자신의 안부를 전하려고 기자회견을 했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 北 억류 한국인 선교사’ 평양서 기자회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