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8(화)
 

스크린샷 2024-03-24 103252.png

 

[동포투데이] 북한 노동당 방중 대표단이 베이징에서 차이치(蔡奇) 중국공산당 정치국 상무위원 겸 중앙서기처 서기와 만나 양국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기로 약속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후보위원인 김성남 당 중앙위원회 국제부장이 노동당 대표단을 이끌고 중국을 방문해 금요일(22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중국 서열 5위인 차이치 중국공산당 정치국 상무위원과 회동했다고 24일 보도했다.


이자리에서 김성남은 양당 지도자의 직접적인 지도 아래 오늘날 북·중 관계와 양국의 사회주의 건설이 새로운 발전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말했다. 차이치는 북한 노동당 대표단의 이번 중국 방문이 양당의 우호관계를 더욱 강화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북한 노동당 방중 대표단은 21일 베이징에서 왕후닝(王沪寧) 중국공산당 정치국 상무위원 겸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 주석과도 만나 회담을 가졌다. 이날 왕후닝은 "중국은 북한과 전략적 소통을 강화해 평화롭고 안정적인 외부 환경을 조성할 용의가 있다"며 "국제적 풍운이 아무리 변해도 중·조 친선 결코 흔들리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22일 회담에서 차이치는 북·중 우호관계를 "피로 맺어진 것"이라고 표현했다. 그는 중국 공산당은 북한 노동당과 함께 양당 최고지도자의 중요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상호 소통을 강화하며 실무협력을 심화해 수교 75주년인 올해 양당·양국 우호관계의 새롭고 큰 발전을 적극 추진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회담에 리영남 주중 북한 특명전권대사와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외연락부장 류젠차오가 배석했다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北 대표단, ‘中 서열 5위’ 차이치 만나 양국 관계 논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