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스크린샷 2024-03-30 214450.png

 

[동포투데이] 발틱 타임즈는 30일 롭 바우어 나토 군사위원회 위장의 말을 인용해 러시아가 나토 회원국에 직접적인 위협이 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바우어는 "러시아가 나토 회원국을 공격할 계획이라는 징후는 없으며 직접적인 위협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토 회원국이 직접 공격을 받은 경우에만 나토 조약 5조의 집단방어 체제를 적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바우어는 또 "모스크바의 야심은 우크라이나에 그치지 않는다"며 "더 많은 준비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최근 서방에서는 러시아와 나토의 충돌 가능성에 대한 얘기가 심심찮게 들린다.


크렘린궁은 러시아는 위협적이지도, 누구도 위협하지도 않지만, 러시아의 이익에 잠재적으로 위험한 행동은 간과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미국 언론인 터커 칼슨과의 인터뷰에서 모스크바는 나 국가를 공격할 준비가 되어 있지 않으며 그렇게 할 이유가 없다고 설명했다.  푸틴은 서방 정치인들이 국내 문제에서 주의를 돌리기 위해 러시아의 위협을 이용해 자국민을 위협하는 경우가 많지만 "똑똑한 사람들은 이것이 거짓이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고 지적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나토 군사위원장 "러시아, 나토에 위협 되지 않을 것"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