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18(토)
 


10005.jpg

▲ 전국 큰비 예보도


[동포투데이 김정 기자] 중국 국가민정부 사이트에 따르면 5월 8일 이래 중국 남방지역에 대 면적의 지속적인 큰비과정이 있었으며 일부 지역에는 폭우가 내렸다. 천둥번개를 동반하고 짧은 시간에 큰 비가 쏟아지는 등으로 홍수가 지고 폭풍에 우박이 내리는 등 재해가 들었다고 중국 텅쉬망이 전했다.


10001.jpg


5월 10일 20시까지의 초보적인 통계에 따르면 이번 비 과정으로 하여 강서, 호남, 광동, 광서, 귀중 등 5개 성(자치구)의 10개 시, 24개 현(시, 구)에서 수재민 51만 1000명이 발생하고 1명이 숨졌으며 1만 1000명이 긴급 대피했는바 6500여명이 긴급 생활구조가 수요되었다.


10002.jpg


가옥 200여칸이 무너지고 3600여칸이 정도부동하게 손상됐으며 농작물 수해면적은 4만 4600헥타르이고 그 가운데서 전혀 수확할 수 없는 면적은 3400헥타르이다.


이번 재해의 직접적인 경제손실은 4억 7000만위안에 달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 폭우로 1명 숨지고 수재민 51만명 발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