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4(토)
 
9월 13일, 한국 주재 중국문화원과 서울 화교초등학교가 공동으로 "중국전통명절--추석 민속체험행사"를 개최했다.

001ec949c537139f6fc308.jpg

중국망(中国网)에 따르면 서울 화교초등학교의 학생과 교사, 주한 중국문화원의 사무인원들이 함께 중국민속 퀴즈풀이, 중국 전통의상체험, 월병 손수 만들기 등 행사를 통해 중국의 전통 민속 문화를 체험했다.
 
001ec949c537139f6fd20a.jpg
(축사를 하는 주한 중국문화원 사서림 원장)
주한 중국문화원의 사서림(史瑞琳) 원장은 행사 현장에서 가진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중국과 한국은 가까운 우호인방으로서 문화와 풍속이 비슷하다면서 음력설, 단오, 추석 등 명절은 양국에 있어서 모두 중요한 전통명절이라고 말했다. 그는 역사적으로 중국과 한국은 유구한 친선왕래의 전통이 있다면서 앞으로 주한 중국문화원은 여러가지 풍부한 행사를 개최해 한국 국민들에게 중국의 전통문화를 알리고 중국의 전통풍속을 소개할 것이라고 표시했다.
001ec949c537139f6fdf0b.jpg
(월병 만들기 체험 행사 현장)
001ec949c537139f6fed0c.jpg
(퀴즈풀이에 답하는 학생)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추석맞이 중국민속 체험행사 서울서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