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未标题-7.png

[동포투데이=경제]중국에서 싱글데이(光棍节, 독신자의 날―11월 11일)가 인터넷 쇼핑축제로 변신돼 중국의 젊은이들을 들끓게 하고 있다.

아리그룹에 따르면 11월 11일 0시를 알리는 종소리가 울리자 싱글데이 인터넷 쇼핑축제가 시작됐고 1분도 채 지나지 않은 0시 55초에 이미 인터넷 지불보(支付宝) 거래액은 1억원을 돌파, 0시 6분 7초에 이르러서는 거래액이 10억원을 돌파해 홍콩 9월달 사회소매총액을 초과했다. 이 수치는 지난해 “쌍11”에는 37분을 소요했는데 올해에는 7분밖에 걸리지 않았다.

모바일(手机)쇼핑몰도 마찬가지였다. 11월 11일 0시부터 4분 10초까지 모바일(手机)쇼핑몰―타오바오(淘宝) 거래액은 1억원을 돌파했고 쇼핑축제가 시작되자 1분도 채 안돼 200만명의 네티즌들이 모바일쇼핑몰에 몰려들었다.

인터넷쇼핑몰 “탠모(天猫)”에서 전하는데 따르면 “쌍11” 0시, 인터넷 쇼핑축제가 시작되자 그날 아침 8시 42분까지 “탠모”의 거래액은 121억원을 돌파, 재차 지난해 미국의 최대 인터넷쇼핑제인 “인터넷월요일”의 거래총액을 초과했다.

“쌍11” 쇼핑축제가 시작되기 전, 인터넷쇼핑몰 사용자들이나 모바일쇼핑몰 사용자들은 미리 마음에 드는 물건들을 선택해놓고 대기하고 있다가 0시가 되자 다투어 결제를 했다.

축제를 앞두고 중국 각 인터넷이거나 모바일 쇼핑몰들에서는 물량을 지난해의 배로 준비해 놓고 전문 “11.11” 입장입구를 설치하여 “11.11” 쇼핑축제를 준비했다.

전국 여러 개의 대형 속달회사(快递公司)들에서는 10월 15일부터 100만명의 속달원들을 배비해 “쌍11”전에 대비했다.

국가우정국은 “쌍11” 쇼핑축제기간(11월 11일부터 16일까지) 전국적으로 우정국들에서 처리하는 속달우편물이 3억 2300건에 달할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알아본데 따르면 중국에서 “쌍11” 인터넷 쇼핑축제는 2009년부터 시작, 당시엔 27가지 브랜드만 행사에 참가했고 판매액은 5200만원에 달했었다. 헌데 2012년 “쌍11”에 이르러서는 인터넷, 모바일 쇼핑몰인 “탠묘(天猫)와 타오바오(淘宝)의 이날 총 판매액은 191억원에 달했고 쇼핑에 참가한 네티즌은 2억 1300만인차로 중국 총 네티즌의 40%에 달했는바 이는 유럽 중등국가 전체 인구에 해당한다.

아리바바그룹의 마윈 이사장은 탠묘의 “11.11 쇼핑축제”는 중국경제 구조변화의 신호로서 제조업, 무역상들은 신경제의 굴기를 보게 될것이라고 말했다.

알아본데 따르면 2012년 중국의 인터넷 소매시장 거래액 규모는 1.3조원으로 그 전해보다 67.5% 성장했고 그 증가속도는 당년 사회소비품 소매총액 성장율의 4.7배에 달했으며 사회소비품 소매총액의 6.3%를 점했다.
동포투데이 기자 김정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싱글데이(光棍节) 인터넷 쇼핑축제로 변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