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5-16(일)
 


image-13.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중국 경찰당국이 보이스피싱 범행을 저지른 한국 국적의 적색수배범 4명을 검거해 한국 경찰 측에 인도했다고 11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한국 경찰 측의 통보에 따르면 작년 7월 한국 국적의 용의자 일당이 톈진시에 거점을 두고 한국 금융기관을 사칭해 한국 교민 68명에게 9억 9500만 원(약 580만 위안)을 갈취했다. 한국 경찰당국은 이들에 대해 사기 혐의로 지명수배를 내리고 국제형사경찰기구(ICPO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신청했다. 중국 공안부는 한국 경찰당국의 요청에 응해 톈진 경찰에 수사를 지시했다. 톈진 경찰은 보이스피싱 거점을 기습해 한국 국적의 용의자 4명을 검거했으며, 조사를 마친 후 법에 따라 이들을 한국 측에 인도하였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공안당국은 최근 몇 년간 다국적 보이스피싱 범죄 활동에 대해 고도로 중시, 국제 형사경찰 및 각국 경찰 측과의 합작을 강화하여 공동으로 연합행동을 전개했다. 이번에 있은 한중 경찰 측의 밀접한 공조 양국 보이스피싱 용의자들에게 경종을 울림과 아울러 양국 경찰 측이 공동으로 국제범죄활동을 타격하려는 자신심과 결심을 보여 주었다. 또한 이는 양국 경찰 측이 공조하여 도주범을 추격 조사하는 행동에서 거둔 성과이기도 하다.

태그

전체댓글 0

  • 3767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공안, 한국인 보이스피싱 용의자 4명 검거.. 한국에 인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