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3(일)
 
998989.png
사진 출처-<tvN ‘스틸러: 일곱 개의 조선통보’>

 

[동포투데이] 김재원이 tvN 새 수목드라마 ‘스틸러: 일곱 개의 조선통보’에서 곰아지(곰+강아지)같은 매력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스틸러: 일곱 개의 조선통보'는 베일에 싸인 문화재 도둑 스컹크와 비공식 문화재 환수팀 ‘카르마’가 뭉쳐 법이 심판하지 못하는 자들을 상대로 펼치는 케이퍼 코믹 액션 드라마다. 김재원은 극중 서울지방경찰청 문화재 전담팀의 막내 신창훈 역을 맡았다.


이날 체력단련 장에서 첫 등장한 창훈은 탄탄한 피지컬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때 선임으로 발령 난 민우(이주우 분)를 후임으로 착각한 그는 “야! 조기 차렷하고 가만히 서 있어. 이거 금방 끝나니깐... 야 인마! 나 지금 몇까지 했냐?”며 꼰대美를 발산해 웃음을 안겨줬다.


또한 불법 골동품 수집가를 검거하게 된 상황에서 몸을 날리는 맨몸 액션은 짜릿함을 선사했다. 특히 칼을 들고 위협하는 상대를 가볍게 농락하는 모습은 앞으로 그를 더욱 눈여겨보게 만드는 계기가 되었다.


이처럼 김재원은 운동으로 다져진 몸매와 긴장감 넘치는 액션 연기로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또한 전작 ‘열아홉 해달들’, ‘우리들의 블루스’ 등 풋풋한 청춘 캐릭터와는 반대되는 상남자 면모를 보여줌으로써 앞으로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한편, ‘스틸러: 일곱 개의 조선통보’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tvN ‘스틸러: 일곱 개의 조선통보’ 액션부터 백치미까지 등장부터 김재원 홀릭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