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5(화)
 
 
51fd72fb8b8c45cfa9ece4817ebb308c.jpg

22일 오전 남북 이산가족들은 금강산호텔에서 1시간동안의 최종 상봉을 가진후 2박3일의 짧은 상봉을 마쳤다.
 
2차 이산가족 상봉행사는 23일부터 25일까지 열리며 88명의 북한측 신청자가 한국측 가족과 상봉하게 된다.
 
한국측이 통계한 수치에 따르면 1988년부터 2013년까지 한국 적십자회에 상봉염원을 표한 한국측 이산가족은 약 13만명에 달하여 이 중 5만 7천명은 이미 사망했다.
 
한국 현대경제연구원은 81세의 수명 기준으로 계산할 때 한국 국내의 모든 이산가족 생존자가 북한의 가족과 상봉하려면 해마다 상봉규모가 적어도 6600명 이상에 달해야 한다.
 
한국 국내 여론계에서는 이산가족 상봉규모를 늘리고 이와 함께 상봉행사의 정례화 작업을 추진할 것을 호소하고 있다.
 
 
19db49a81f704af5bca1e4cfe8c370f8.jpg

42a4ca94ea9143b09e036b0d34eda9e0.jpg

cd0e42a97c2144569633f8b362ca2e02.jpg

2841_362864_181895.jpg

2841_362865_306888.jpg

2841_362867_151402.jpg

2841_362868_539462.jpg

c8184a61de364d06a8377e003470d6ac.jpg

51fd72fb8b8c45cfa9ece4817ebb308c.jpg

bc2669a0314945e08211fa2986a819bf.jpg
9ad8ab6dbe274ed79e47b516d2f9cd61.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남북 이산가족 1차 상봉 종료 ... 눈물바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