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0Q03051Q-0.jpg

 

[동포투데이] 미국 언론들은 수요일 15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 남쪽 페롤리 저택에서 열리는 미중 정상회담에서 회에서 양국 정상은 양자 및 글로벌 이슈를 놓고 약 4시간 동안 심도 있는 회담을 가질 것이라고 보도했다.


VOA는 소식통을 인용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중국 정부가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기간에 역사적인 페롤리 저택에서 만날 것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관리들과 바이든은 14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에 도착할 예정이다. 시 주석의 방문에는 업무 오찬, 정원 산책, 그리고 설리반 미국 국가안보보좌관과 앤서니 블링컨 국무장관이 참석하는 소규모 회의가 포함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른 고위 관계자들은 특정 주제에 대해 별도의 회의를 가질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美 언론 “미•중 정상회담, 페롤리 저택에서 진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