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3(토)
 


[동포투데이=베이징] 지난 8일 중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이징시 모 주택 단지의 주민들은 주택단지내에 검은 구두약으로 찻잎을 물들인 “흑심공장”이 있다고 신고하였다.  


지난달 이 주택단지의 주민들은 어떤 사람이 주택단지내에서 찻잎으로 떡모양을 만들고 햇볕에 널어 말리는데 코를 찌르는듯한 악취가 풍긴다고 차오양구 식약품감독국에 신고하였다. 차오양구 식약품감독국의 인원들이 현장에 가 직접 조사한 결과 이는 주택단지내 숨어있는 “흑심공장”이었다. 햇볕에 말리는 찻잎은 검은 구두약으로 염색한 푸얼차였고 현장에서 또 구두약 염색대야 등을 발견, 이는 제일 유력한 증거물이었다.


베이징시 차오양구 식약품감독국 조사팀 팀장은 “현장에 도착했을 때 혐의자들은 이미 도망쳤고 현장에서 포장하지 않은 찻잎 천여킬로그램과 이미 포장한 찻잎 천여킬로그램 그리고 구두약, 상표, 솔 등 물건만 수색해냈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흑심공장” 구두약으로 찻잎 염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