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8-02(월)
 


0000.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외신에 따르면 21일 미 백악관은 코로나19 백신 5500만 도스의 글로벌 배분계획을 발표했다.  

 

백악관은 이날의 성명에서 미국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주도하는 ‘코로나19 백신 실행계획’을 통해 약 4100만 도스의 백신은 라틴아메리카와 아시아 지역 그리고 아프리카 지역에 공급할 예정이며 나머지 약 1400만 도스는 아프가니스탄-이라크-요르단강 서안과 가자 지구 등 국가와 지역에 직접 공급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5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미국은 6월 말까지 코로나19 백신 8000만 도스를 전 세계에 배분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었고 지난 6월 3일에는 첫 코로나19 백신 2500만 도스의 글로벌 분배계획을 발표했다.

 

현재 많은 국가가 획득한 코로나19 백신은 그 양이 턱없이 부족하고 일부 국가와 지역에서는 코로나19가 악화되고 있다.

 

반면 미국이 사재기하고 있는 코로나19 총량은 자국 내 수요를 훨씬 넘어섰으며 ‘백신 민족주의’에 대한 미국 내와 국제사회의 비판이 쏟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359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美, 코로나19 백신 5500만 도스 글로벌 할당계획 발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