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3(일)
 
fgfga.png
사진 출처-<미스틱스토리, tvN 수목드라마 ‘스틸러: 일곱 개의 조선통보’>

 

[동포투데이] 김재원이 tvN ‘스틸러: 일곱 개의 조선통보’에서 없어서는 안 될 존재로 활약하고 있다.


김재원이 맡은 신창훈은 극중 팀 카르마의 막내로 문화재 환수를 위해서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열혈 형사이다. 또한 몸 사리지 않는 액션, 특급 케미 등 다채로운 면면들로 그에게 빠져들 수밖에 없는 이유를 짚어봤다.


#몸 사리지 않은 액션

 

드라마 속 실감나는 액션 연기는 김재원의 노력으로 탄생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는 폭력계 형사 출신이자, 엄청난 전투력을 보유한 인물을 완벽하게 소화해 내기 위해 틈틈이 액션 스쿨을 다니며 트레이닝 받았다. 이에 7화에서 보여준 흰달(김재철 분)과의 전투 장면에서는 캐릭터의 특성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었을 뿐만 아니라, 완성도 높은 액션으로 극의 긴장감을 최대치로 끌어올리며 호평받았다.  


#팀 카르마와의 특급 케미

 

주원(황대명 역), 이주우(최민우 역), 조한철(장태인 역), 최화정(이춘자 역) 등 팀 카르마의 인물들과도 특급 케미를 자랑하는 김재원의 케미력 또한 재미를 더하고 있다. 태인을 존경하면서도 형 동생처럼 티격태격하는 브로맨스부터 민우에게 은근슬쩍 관심을 보이는 모습 등 신인답지 않은 폭넓은 소화력을 엿볼 수 있다.


#훈훈한 외모와 반전 피지컬

 

신창훈을 좋아할 수밖에 없는 가장 큰 이유는 바라만 봐도 미소가 지어지는 김재원의 훈훈한 비주얼이다. 또한 반전의 다부진 몸매는 그에게 더욱 빠져들게 만든다. 평소에는 귀여운 강아지처럼 보이다가도 액션 신에서는 묵직한 곰처럼 한방을 날리는 모습에 ‘반전의 곰아지’라고 불리며 여심을 흔들고 있다.


이처럼 수많은 매력으로 또 한번의 변신을 보여주고 있는 김재원. 매회 새로운 모습으로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는 그의 활약은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30분 tvN ‘스틸러: 일곱 개의 조선통보’에서 만나 볼 수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스틸러’ 김재원에게 빠져들 수 밖에 없는 이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