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4(수)
 

666.png

 

[동포투데이] 16일 오전 마이애미 FC는 필라델피아 유니언을 상대로 원정 4 : 1 승리를 거두며 북미 리그컵 결승에 진출했고 메시는 마이애미 FC에 합류한 후 6경기 만에 9번째 골을 넣었다.


메이저리그 통산 두 번째로 먼 거리인 31.8m 거리에서 골을기록한 메시는 2012년 바르셀로나와 마요르카의 경기에서는 32m 거리에서 결승골을 넣었다. 특히 마이애미 FC는 한 달 전 메이저리그 정규리그에서 필라델피아 유니언에 1 : 4로 패한 적이 있다. 이제 메시의 등장으로 마이애미 FC는 한 달 만에 다시 같은 상대와의 대결에서 승자가 됐다.


이번 우승으로 마이애미 FC는 북미 리그컵에도 진출하게 됐고, 메시는 팀의 우승을 이끌게 됐다. 만약 우승에 성공한다면 메시의 통산 44번째 우승으로 된다. 메시는 경기 후 개인 SNS에 “우리가 결승에 진출하려고 노력했고 팀이 해냈다! 우리는 마지막 한 걸음을 남겨두고 있다”고 밝혔다.


메시의 합류로 마이애미 FC는 더 많은 승리를 맛봤고, 그가 마이애미 FC를 대표해 공식 경기에 나서기 전까지 6경기 연속 패배를 당하기도 했다. 메시가 등판한 직후 마이애미 FC는  6경기를 모두 이겼고 메시도 6경기에서  9골을 뽑아내며 마이애미 FC 득점 공동 3위에 올랐다. 메시의 앞에는 16골을 넣은 알렉스 캄파나와 29골을 넣은 곤살로 이과인이 버티고 있다. 메시의 현재 뜨거운 열기를 감안하면 시즌 종료 직전 이과인을 제치고 마이애미 FC 역대 최다 득점자로 되는 것은 그리 멀지 않은 것 같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메시 6경기 9골, 마이애미 FC 결승 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