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12.png

 

[동포투데이] 최근 미국 퀸시연구소의 온라인 매체 ‘리스폰서블 스테이트크래프트’(Responsible statecraft)가 미국 국회의원들이 우크라이나에 추가 지원을 제공할지 여부를 논의하고 있지만, 미국 방위산업이 단기간에  업그레이드될 수 없기 때문에 추가 지원은 우크라이나를 패배에서 구할 수 없다는 내용의 기사를 게재했다. 


이 기사는 우크라이나군이 점점 더 부족해지는 병력과 심각한 탄약 부족이라는 일련의 난제에 직면해 있다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미국이 지금 이 원조를 승인한다고 해도 우크라이나에 얼마나 많은 탄약이 언제 제공할 수 있을지 알 수 없는 상황다.


한마디로 미국의 원조는 우크라이나의 패전을 막는 데 도움이 되지 않고 몇 달 동안 목숨을 부지하는 데 그칠 것이라는 얘기다. 어떠한 지원 계획도 전쟁의 현 단계에서 무엇을 할 수 있고, 무엇을 할 수 없는가를 냉철하게 평가해야 한다.


기사는 또 정책이 여전히 극도로 높은 전쟁 목표 달성에 집착하고 있으며 이러한 목표가 점점 현실과 괴리되고 있다는 것이 문제라고 지적했다.


우크라이나군이 2025년 새로운 반격을 추진하는 것은 2023년 피해가 컸던 반격을 되풀이하게 하는 것으로, 결과는 더욱 악화될 수 있다. 미 의회 의원들은 이미 바이든 행정부에게 우크라이나에 대한 명확한 전략을 마련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기사는 논의의 초점이 전쟁을 끝내기 위한 현실적인 계획에 대한 합의에 도달하는 방법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지적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美 싱크탱크 “추가 원조로 우크라이나 패전 막을 수 없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