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동포투데이 김철균 기자] 아름다운 풍격으로 소문난 “한국 드라마”는 늘 사람으로 하여금 극속의 빠져들게 한다. 멋진 남자 및 아름다운 여자 주인공과 감동적인 애정스토리 이런 요소는 “한국 드라마”의 가장 큰 매력으로 되어 많은 여성팬들로 하여금 늘 뛰는 가슴을 안고 이런 “한국 드라마”에 집착하게 한다.
 
1.png

김수현과 전지현

2014년의 “한국 드라마”를 본 사람이라면 아마도 “별에서 온 그대”에서 나오는 김수현과 전지현을 떠올리지 않을 수 없다. 이들 커플은 긍정코 2014년 “드라마”에서의 으뜸가는 “드라마커플”로 손색이 없을 것이다.
   
2.png
 
한주관과 이윤지
 
“왕가네 식구들”은 비록 매우 지독한 면이 없지 않지만 드라마속에 나오는 이윤지와 한주관의 연기가 너무나도 뛰어나 사람마다 미친듯이 이 드라마속에 빠져들군 한다. 헌데 현실생활속에서도 그들이 계속 교제했으면 좋으련만 아쉽게도 이윤지는 결혼했다고 한다.
   
3.png
 
성준과 김소연

“드라마"에서 나오는 성준과 김소연 이 한쌍의 “드라마커플”은 너무다도 사람들의 부러움을 자아낸다. 현실생활속에는 이들의 생활같은 낭만이 있을 수 없겠지만 모든 사람은 모두 이러한 낭만을 기대하며 또한 꿈을 갖기도 한다. 이 점이 바로 성준과 김소연이 많은 사람들의 공명을 자아내는 인기라 할까?

   4.png  
이종석과 진세연

“드라마”속의 이종석과 진세연은 너무나도 사랑스러워 보는 이들로 하여금 화가 나게 하기도 한다. 하지만 아쉬운 점도 없지는 않다. “닥터이방인”이란 드라마는 이종석이 출연하기 때문에 보는 사람이 많았다는 말도 있었다.
                                      
5.png
 
이동욱과 이다해
 
“드라마”“호텔킹”에서 만나게 되는 이동욱과 이다해는 활달하고도 어딘가 애절한 모습이기도 하다. 둘은 이전에 함께 프로그램 사회를 맡을 때처럼 매우 사랑스러워 보인다. 앞으로 두 남녀가 재차 “드라마”에서 합작하기로 기대해본다.
   
6.png
 
이상윤과 구혜선
 
“드라마”속에 나오는 이상윤과 구혜선은 연기가 별로 뛰어나지 않지만 어쩐지 인기를 끈다. 커플로 나오는 두 남녀가 억지감이 없이 너무 자연스러운 모습이어서였을 것일까?
  
7.png
 
최진혁과 송지효
 
“드라마”에서 이혼후 재차 상봉하는 최진혁은 그 배역에 매우 적합했다. 이는 송지효도 마찬가지었다. 많은 팬들은 “런닝맨"이 방영될 때부터 송지효를 좋아했다고 한다.
   
8.png
 
연우진과 한가로
 
중국의 한 여성팬은 이전 유선TV에서 출연한 연우진과 한가로가 무선TV에도 출연하기를 갈망했다고 한다. 그만큼 연우진과 한가로 이 두 “드라마”속의 커플을 좋아했다는 뜻이다. 그는 또 이 두 남녀가 그냥 “'연애 말고 결혼”의 촬영에 그치지 말고 제2부작이 나오기를 기대하기도
 
9.png
 
성준과 정유미
 
성준과 정유미가 찍은 “드라마”는 사람들한테 낭만이 수요된다는 것을 생각하도록 한다. 성준과 정유미는 “드라마”에서 너무나도 잘 어울리는 커플이었다. 사람들은 드라마속에서 한하천과 남하진이 좋은 결과를 기대했었으나 결과는 유감이었다. 그러면서 다음의 드라마에서는 두 남녀가 좋은 결과가 보이는 “드라마”에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했다.
  
10.png

서인국과 이하나
 
이하나가 오래간만에 “드라마”에 재등장했다. 드라마 “고교처세왕 ”에서 서인국과 이하나는 처음의 웃음과 낭만, 애절과 이룰 수 없는 커플로 드라마가 끝나지만 이들 커플의 연기는 매우 인상적이었다. 특히 서인국의 연기가 너무너무 멋졌다.
 
사진: 신화넷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언론이 집대성한 '한국 드라마 속 커플' …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