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

[동포투데이] 박태하 감독이 이끄는 연변장백산팀(이하 연변)은 현지 시간으로 9월 19일 오후 7시 대련스포츠센터에서 펼쳐진 중국축구 갑급리그 26라운드 경기에서 2위팀인 강호 대련아르빈에 승리를 노렸지만 아쉽게 1:1 무승부에 그쳤다.

전반 17분 한차례의 역습에서 하태균이 스티브의 패스를 받아 대련아르빈의 골문을 가르면서  1:0으로 앞섰다.

하지만 4분 뒤 대련아르빈 왕완펑의 헤딩골을 허용하면서 1:1 동점. 경기는 원점으로 돌아왔다.

후반들어 연변은 선수를 교체하며 공격의 끈을 죄었지만 결국 경기는 1:1 무승부로 끝났다.

연변은 이날 무승부를 기록하며 2위팀과 6점 차이로 리그 선두를 이어갔고 오는 29일 북경홀딩스를 상대로 홈장전을 치르게 된다. 이제 남은 경기에 1승만 챙겨도 슈퍼리그에 진출할 수 있다.

슈퍼리그 진출을 향한 연변의 활약을 기대해본다.
연변팀
medium-cdcd3d90-1728-4140-8548-b1838fdbc22b1n.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연변FC, 원정서 강호 대련아르빈에 1:1 무승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