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10-02(월)
 
1-1.jpg

[동포투데이=정치]중국인민해방군 국방부 신문사무국에 따르면 11월 12일―14일 기간, 중국과 미국 양국의 군대는 미국 하와이에서 첫 인도주의의 재난구조 공동 모의훈련을 갖게 되며 이는 중국군이 처음으로 군대를 미국 본토에 파견해 보내 훈련하게 하는 것이라고 중국 현지 언론이 10일 밝혔다.

알아본데 따르면 이번 훈련에는 장비전시, 기능교류, 연합행동 등 3가지 항목이 포함된다.

그 가운데의 연합행동은 제3국에서 강렬한 지진이 발생해 엄중한 사상이 초래된 상황에서 중, 미 양국에 전업 구조역량을 파견해 보내줄 것을 요청해 왔다는 가설하에 진행, 중미 쌍방 훈련참가자들이 연합하여 생명수색, 좁은 통로와 고공에서의 구조, 의료구호 훈련을 하는 것이다.

올 들어 중미 양국 관계는 양호한 추세를 이어가고 있다. 양국 군대 간에는 여러 차 연합훈련이 진행됐으며 양군의 고위층도 비번하게 상호 방문을 진행했다.

8월 24일―25일, 중국 해군 제14패 호항편대(护航编队)와 아덴만해역에서 임무를 집행하고 있는 미국 해군 메이린호 미사일구축함이 연합으로 중미 해상 반해적훈련을 진행했다.

9월 9일, 중미 해군은 하와이 부근의 해역에서 연합으로 해상 수색훈련을 진행, 훈련가운데서 쌍방은 상호 연습 연락관과 관찰원을 파견했다.
동포투데이 기자 김정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인민해방군 처음으로 군대를 미국 본토에 파견해 연합훈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