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5(일)
 

 

[동포투데이] 24일 중국공산당 기관지 인민망에 따르면 5월 23일 오전, 제13기 전국인민대표대회 제3차 회의에 참석한 길림성대표단은 소조토론을 진행하여 정부사업보고를 심의했다. 대표단 단장 바인초루, 부단장 경준해, 김진길이 심의에 참석했다.


김진길(조선족) 대표는 정부사업보고 전문은 시진핑 새 시대 중국특색사회주의사상으로 일관 되였는바 인심을 고무시키고 사기를 진작시켰다. 나는 리커창 총리가 한 정부사업보고를 전적으로 찬성한다. 시진핑 총서기의 직접적 지휘, 직접적 배치 하에 전염병예방통제에서 중대한 전략적 성과를 거두었고 전염병예방통제와 경제사회발전의 총괄추진에서 적극적인 성과를 거두었다고 말했다. 이어 지방 인대사업을 잘하려면 당이 영도하는 정치기관으로서의 인민대표대회의 정치방향을 정확히 파악하고 정확한 정치방향을 단단히 파악하며 법치의 방식으로 당중앙의 결책포치와 성당위 사업의 요구를 확실하게 관철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송렬(조선족) 대표는 소수민족 민족무역 민족제품 기업에 대한 지원을 더욱 강화하고 ‘14차 5개년’계획 기간에 계속하여 우대정책을 실시함으로써 기업의 활력을 불러일으키고 취업과 안정을 촉진하며 민족무역 민족제품 기업의 건전한 발전을 촉진할 것을 건의했다.


김홍광(조선족) 대표는 혁신구동전략을 충분히 중시하고 어떻게 혁신구동능력을 효과적으로 추진하여 첨단신기술 발전을 촉진할 것인가를 연구할 것을 건의했다. 그는 정부와 기업이 투입하는 공동연구개발플랫폼을 구축하여 과학기술과 산업의 심층 융합을 실현할 것을 건의했다.


심의과정에 대표들은 인식, 감수, 청사진에 대해 토론했다. 대표들은 보고는 시진핑 새 시대 중국특색사회주의사상을 전면적으로 관철했는바 목적성이 강하고 중점이 두드러지며 진실을 추구하고 실속 있는 훌륭한 보고라고 일치하게 인정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전인대 조선족 대표들, 정부사업보고 심의 건의 제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