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1(화)
 

98980.jpg

 

[동포투데이] “중조 우호협력호조조약” 체결 59주년에 즈음하여 조선노동당 중앙기관지인 “노동신문”이 11일 발표한 논평에서 조선과 중국의 우호관계는 필연코 부단히 강화발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논평은 중국의 오랜 세대 지도자들이 조선의 오랜 세대 지도자들과 동지와 같은 우애와 우호관계를 귀중히 아끼고 조선을 여러 번 방문했으며 조선인민의 사회주의 건설사업을 적극적으로 지지했다고 밝혔다. 


논평은 또 현재 조선과 중국의 우호관계는 양국 최고지도자의 뜻 깊은 우호관계로 더 높은 단계에 올라섰고 부단히 강화발전하고 있다면서 양국 최고 지도자의 수차례 회동을 통해 조-중우호관계에 새로운 활력을 주입했다고 강조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北 노동신문, "조·중 우호관계 필연코 부단히 발전할 것"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