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0(토)
 

90.png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26일 쑨웨이동 외교부 부부장이 평양에서 최선희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 겸 외무상을 예방했다.(사진출처 : 중국 외교부 홈페지)


[동포투데이]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26일 쑨웨이동 외교부 부부장이 평양에서 박명호 북한 외무성 부상과 회담을 하고, 최선희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 겸 외무상을 예방했다. 양측은 따뜻하고 우호적인 분위기 속에서 북-중 관계, 국제 및 지역 정세, 기타 공동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양측은 최근 몇 년간 양국 관계 발전의 성과를 높이 평가하고, 양호한 북중 관계를 유지, 공고히 하고 발전시키는 것이 양당과 양국 정부의 변함없는 입장임을 재확인했다.


양측은 북-중 수교 75주년과 '북-중 우호의 해'를 계기로 전략적 소통을 강화하고 전통적 친선과 실무 협력을 심화하며 다자 차원에서 긴밀히 조율하고 협력하여 양당과 양국 최고 지도자가 제시한 방향에 따라 북-중 관계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기로 합의했다. 양측은 또한 '북-중 우호의 해'의 주요 행사 일정을 협의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외교부 부부장 방북 “북·중 우호 발전은 양국의 확고한 입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