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4(토)
 
f806c0cdf73941e58680e1b1a8002b73.jpg


[동포투데이 김정 기자] 3월 1일 21시경, 중국 남부 운남성 소재지 곤명의 곤명기차역 광장과 매표처 등에서 복면한 무장괴한 10여명이 칼로 무고한 사람들을 마구 찌르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중국신문망 등 중국 각 언론들이 2일 보도했다.


보도는 3월 2일 아침 6시까지 이 사건으로 이미 29명이 숨지고 130여명이 부상당했으며 경찰이 당장에서 폭도 4명을 격사하고 1명을 생포한 것으로 전했다.


사건이 발생한 즉시, 시진핑 국가주석은 법에 따라 테러분자들을 엄격히 색출, 징벌하고 그 기염을 견결히 타격할 것과 부상자들에 대한 구급과 조난자 사후처리를 잘 할 것을 지시했다.


중국 신화망에 따르면 사건이 발생한 당일 유엔 반기문 총장은 성명을 발표, 어떤 이유이든지 무고한 평민을 살상하는 행동은 정당화 될 수 없으며 사건의 주모자는 반드시 법의 심판을 받아야 한다고 밝혔다.


중국정부는 사건 현상에서 발견된 증거 등에 근거해 이를 신강 분렬세력들이 획책한 조직적인 폭력테러 사건이라고 규정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 곤명기차역, 폭력테러사건 발생 29명 숨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