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금)
 
 
[동포투데이] 4월부터 한국정부가 결혼이민비자 발급에서 한국어 구사능력을 추가하고 한국인에게는 년소득이 1480만원(한화)을 넘어어야 한다는 등 요건을 강화하면서 한국인과 결혼하려는 중국인, 윁남인들의 관련 비자 신청이 큰 폭으로 감소했다고 한국언론의 보도를 인용해 중국 길림신문 전했다.
 
중국에서 결혼이민비자 신청이 가장 많은 주심양 한국총령사관의 경우 지난  3월만도 총 519건에서 4월에는 102건으로 감소한것으로 집계됐다. 
 
심양총령사관은 3월은 해당 제도 시행전에 미리 비자신청을 하려는 수요때문에 신청건수가 급증한것으로 보이지만 4월의 결혼비자는 지난 2월의 결혼비자 신청건수 213건과 비교하더라도 52.11%나 감소했다고 전했다.
 
이에 당초 결혼이민 비자발급 심사 강화로 국제결혼이 30%가량 감소할것으로 전망했댔으나 실제로는 훨씬 큰 폭의 감소세를 보이는것 같다고 관측가들은 진단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인, 한국행 국제결혼 비자신청 격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