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중국 각지에 무더운 날씨가 계속되면서 계란을 사서 집에 오니 병아리가 된 웃지못할 일이 벌어졌다고 7일 신화망(新华网)이 전했다.
 
정저우(郑州)의 펑(彭)여사는 "고향에서 사온 계란이 더운 날씨에 부화해 정말 병아리가 되었다"라며 "농담처럼 했던 이야기가 실제 일어났다"고 전했다.
  
649e43b16d6efb54bc26d08b56b68a73.jpg

097f7bd2417fa3b55e9597c5be317b69.jpg

a71dbe8a663362bcdba52486d995934b.jpg

ccc25514af6971abedb198df740b3fc9.jpg

fdfd0add1fbc65dc69f913e42cf7f26e.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무더운 날씨 "계란이 부화됐어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