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16(일)
 

 

211118_[스토리제이_보도자료] 오연서, 드라마 '미남당' 출연 소감 좋은 작품 함께하게 돼 설레.jpg

 

[동포투데이 김나래 기자] 배우 오연서가 드라마 '미남당' 출연 소감을 전했다. 


KBS 2TV 새 드라마 ‘미남당’(연출 고재현/ 극본 박혜진/ 제작 피플스토리컴퍼니, AD406)은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의 좌충우돌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을 그린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5만 독자를 달성한 소설 원작으로, 드라마 '미남당'은 새로운 캐릭터의 등장, 유머러스한 전개 등 원작과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오연서는 극 중 강력반 형사 '한재희' 역을 맡아 또 한 번 인생 캐릭터 경신에 나선다. 한재희는 도무지 종잡을 수 없는 성격의 엉뚱하고도 진지한 인물. 털털하면서도 자신의 소신을 지켜가는 형사 한재희를 오연서만의 걸크러시 매력으로 표현할 예정이어서 기대가 커진다. 


새로운 연기 변신을 보여줄 오연서는 "좋은 작품에 함께하게 되어 설레기도 하고, 걱정도 된다. 유쾌하고 재미있는 작품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해 준비할 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오연서는 앞서 스토리제이컴퍼니와 전속 계약 소식 역시 전한 바, 그는 "새로운 곳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작품이라 더 떨리는 것 같기도 하다"라며 "환영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고, 저의 새로운 시작을 따뜻하게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스토리제이컴퍼니 이적 후 열혈 활동에 시동을 건 오연서가 출연하는 드라마 '미남당'은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으로, 본격적인 촬영을 앞두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1373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새로운 시작 따뜻하게 지켜봐 주시길" 오연서, 기대되는 행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