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건국대 박물관, 단오절 맞이 ‘부채만들기’ 문화행사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건국대 박물관, 단오절 맞이 ‘부채만들기’ 문화행사 개최

건국대 박물관, ‘단오-부채만들기’ 생생문화재 행사 진행
기사입력 2015.06.03 18:0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png
↑3일 오후 서울 광진구 능동로 건국대 박물관에서 열린 여름이 오는 길, 단오 - 부채만들기 문화행사에서 외국인 유학생과 학생들이 부채를 만들며 즐거워하고 있다. (사진제공: 건국대학교)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건국대 박물관(관장 한상도)은 3일 전통 세시 절기인 단오(端午, 6월20일)를 앞두고 ‘여름이 오는 길, 단오 - 부채만들기’ 문화행사를 진행했다.

2.png
↑3일 오후 서울 광진구 능동로 건국대 박물관에서 열린 여름이 오는 길, 단오 - 부채만들기 문화행사에서 외국인 유학생과 학생들이 부채를 만들며 즐거워하고 있다. (사진제공: 건국대학교)

‘여름이 오는 길, 단오 - 부채만들기'는 단오에 시원한 여름나기를 바라며 부채를 선물하던 전통을 되새기기 위해 진행됐으며, 문화재청이 지원하는 생생문화재 사업의 하나로 열렸다.

3.png
↑3일 오후 서울 광진구 능동로 건국대 박물관에서 열린 여름이 오는 길, 단오 - 부채만들기 문화행사에서 외국인 유학생과 학생들이 부채를 만들며 즐거워하고 있다. (사진제공: 건국대학교)

건국대 박물관은 지난 4월8일 한식(寒食)과 5월13일 성년식(成年式) 등 전통 세시 절기에 맞춰 전통 연 만들기, 성년식 관례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으며, 추석, 중앙절, 동지에도 각 세시 절기에 맞는 문화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