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16(일)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최근 중국 국가통계국이 발표한 ‘중국통계연감-2021’에 따르면 2020년 중국 전국 도시 비민간업체 취업자 연평균 임금은 9만 7379위안, 지역별로는 베이징시(北京) 비민간업체 취업자의 연평균 임금이 17만8178위안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고 상하이시(上海) 비민간업체 취업자의 연평균 임금은 17만1884위안으로 베이징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그리고 3위에는 티베트가 올랐다. 이는 많은 사람들이 예상하지 못했던 사안으로 티베트 도시 비민간업체 취업자의 연평균 임금은 12만1005위안이다.


도시 비민간업체는 구체적으로 국유기업, 연합경영, 주식회사, 외자기업 및 홍콩과 마카오, 타이완 투자 회사 등이 포함된다.


자료에 따르면 도시 비민간업체 취업자의 연평균 임금 중 베이징, 상하이, 티베트, 톈진(天津), 저장(浙江), 광둥(广东), 장쑤(江苏)와 칭하이(青海) 등 8개 성은 10만 위안을 넘었으며 베이징 17만8178위안, 상하이 17만1884위안, 티베트 12만1005위안, 톈진 11만4682위안, 저장 10만8645위안, 광둥 10만8045위안, 장쑤 10만3621위안, 칭하이 11만101위안이다.


그리고 이 8개 성, 직할시와 자치구 중 티베트와 칭하이는 서부지역이고 나머지는 모두 동부지역이다. 그래서 더 높은 월급을 받으려면 지역을 선택할 때 이들 8개 성, 직할시와 자치구의 비민간업체부터 고려해 보라는 말도 나온다.


업종별로는 2020년 전국 도시 비민간업체 중 연평균 임금이 가장 높은 업종은 정보전송, 소프트웨어, 정보기술 서비스업으로 17만7544위안에 달했으며 전국 도시 비민간업체 중 연평균 임금이 가장 높은 업종도 정보전송, 소프트웨어, 정보기술 서비스업으로 10만1281위안이다.


IT 업종은 도시 비민간업체 중 연평균 임금이 가장 높았으며 그만큼 요즘 IT 업계가 호황을 누리고 있다.


도시 비민간업체 중 IT업종의 연평균 임금 상위인 3개의 성급 지역으로는 상하이(27만0619위안), 베이징(25만9729위안), 저장(23만5430위안)이다. 이 외 광둥은 19만3867위안으로 제4위에 머물렀다. 


다음 도시 민간업체 중 IT업의 연평균 임금 랭킹 3위로는 베이징(15만6044위안), 상하이(14만9256위안), 광둥(12만5143위안)이며 저장은 10만3478위안으로 제4위에 올랐다.


또한 상하이, 베이징, 저장과 광둥 등 4개 지역에 많은 인터넷 기업이 밀집해 있어 많은 IT 인재를 유치하고 있으며 임금 수준도 전국으로 많이 올라 있음을 알 수 있다. 따라서 임금수준으로 따지면 이들 4개 지역이 취업 1순위로 꼽힌다.

태그

전체댓글 0

  • 2892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31성 직할시와 자치구 평균 임금 상황 발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