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9(수)
 

33.jpeg

 

[동포투데이] 빅테크 기업들의 인원 감축이 계속되고 있다. 미국 유명 IT매체 테크크런치(TechCrunch)에 따르면 2023년 미국 과학기술 업계는 총 24만 개 이상의 일자리가 줄었다. 이는 그전 해에 비해 50% 이상 늘어난 수치이며 계속 상승하는 추세다. 


지난해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야후, 메타(Meta), 줌(Zoom) 등 빅테크 기업들이 대규모 인력감축을 단행한 데 이어 올해도 여러 대기업에서 잇달아 인력감축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구글은 새해 들어 기술직 및 광고직 직원 1천 명 이상을 해고한 데 이어 동영상 플랫폼인 유튜브에 대해서도 100여 명 인력감축에 들어갔다.


유튜브 최고 비즈니스책임자 메리 엘렌 코는 "이번 인력감축은 크리에이터 관리 및 운영팀 내 일부 구조조정"이라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구글은 지난 18일 비용을 절감하고 가장 중요한 우선순위에 집중하기 위해 디지털 비서, 하드웨어, 엔지니어링 팀에서 수백 명의 직원을 해고한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1월 구글 모회사인 알파벳(Alphabet)은 전 세계에서 전체 직원의 약 6%에 해당하는 1만 2,000개 일자리 감축 계획을 발표했다. 


한편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는 올해도 인력감축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외에도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도 지난 1월 4일 1만 8,000명에 달하는 인력감축 계획을 발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YouTube도 100여 명 해고...빅테크 기업 계속되는 칼바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