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8(금)
 
00099.jpg
사진은 중국 서남부 야생생물 종질자원은행에서 촬영된 분리보존고이다(사진 : 신화사)


[동포투데이 김현나 기자] 중국 서남야생생물종질자원고는 윈난(雲南)쿤밍(昆明)의 북쪽 교외에 있다. 궁동, 히말라야 단팥삼나무, 미륵보릿이끼…수많은 희귀 멸종위기 식물을 포함한 만여 종의 야생식물 씨앗이 이 ‘노아방주’에서 함께 머문다.


5일, 중국 언론에 따르면 이곳은 이미 식물 종자 1만0601종의 8만 5046분을 보존하고 있으며 중국 종자식물 전체의 36%를 차지한다. 또한 식물 이체 배양재료 2093종의 2만4100분, 동물 생식질 자원 2203종의 6만 262종에 달하여 중국의 고유종, 희귀 멸종 위기종 및 중요한 경제, 생태에 대한 과학적 연구 가치를 지닌 종류의 안전이 보장되고 있다.


중국 윈난 쿤밍의 종질자원고 냉방온도는 봄, 여름과 가을,겨울을 막론하고 영하 20도로 정해져 있어 이곳에서 식물 씨앗은 수십 년, 심지어 천 년까지 생존할 수 있을 것이며 이 씨앗들은 야생에서 멸종하더라도 자연으로 돌아가 ‘향불’을 이어갈 가능성이 있어 이렇게 ‘노아방주’에 잠들어 있던 이 식물 씨앗들은 어느 날 깨어나 다시 생명의 빛을 발하게 된다고 한다.

 


태그

전체댓글 0

  • 6922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서남 야생생물종질자원은행 스켓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