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5(토)
 

 

777.jpg
스위스 기마수 괴델과 경주마 "제셋"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지난 1일 올림픽 승마경기장에서 스위스 선수의 경주마가 장애물을 넘다 크게 다쳐 치료가 불가능해 안락사했다.


1일 일본 '닛칸스포츠'의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올림픽 승마대회에서 경주마 '제셋'은 마지막 장애물인 물웅덩이를 뛰어넘다가 다리에 심각한 부상을 입었다. 경주마는 인근 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초음파 검사에서 오른쪽 하지 발굽 근처 인대가 끊어져 회복이 불가능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주마 주인은 선수와 상의해 안락사를 결정했다. 후속 검사를 위해 샘플도 채취할 예정이다. '제셋'은 14세의 종마다.


괴델은 파트너의 영원한 이별을 아쉬워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277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도쿄 올림픽 경주마, 경기 중 크게 다쳐 안락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